2021.09.13 (월)

  • 맑음동두천 22.8℃
  • 흐림강릉 22.5℃
  • 구름많음서울 23.1℃
  • 구름많음대전 23.9℃
  • 흐림대구 23.3℃
  • 흐림울산 23.6℃
  • 흐림광주 23.7℃
  • 흐림부산 24.1℃
  • 흐림고창 23.1℃
  • 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2.1℃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2.4℃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정치

"멀쩡한 기자들 겁박하지 말라“...원희룡”생태탕·페라가모“부터 처벌해야“'언론중재법' 논란

URL복사

-국민의 힘 이준석, ”왜 언론에 재갈을 물리려고 하냐"

- '언론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제' 개정안 반발

(시사미래신문)

 

  원희룡 제주지사가 '언론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제'를 담은 언론중재법 개정안에 대해 "정 그러면 생태탕과 페라가모부터 처벌하자"며 김어준 씨를 겨냥했다.

 

대선출마를 선언한 원희룡 지사는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팩트를 쫓는 멀쩡한 기자들 겁박하고 싶으면 먼저 김어준부터 처리해야 하는 것 아니냐"며 "생태탕, 페라가모 어디 갔냐"고 지적했다.

 

앞서 지난 4월 서울시장 보권선거 당시 김어준 씨가 진행하는 TBS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오세훈 시장을 2005년 내곡동 땅 측량 현장에서 목격했다, 생태탕을 먹고 있었다, 페라가모를 신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원 지사는 "멋진 경기가 되려면 훌리건 같은 관객이 없어야 한다"면서 "그러나 그것보다는 음습하게 뒷전에서 음모론과 대안적 진실 얘기하여 승부에 개입하려는 '꾼'들을 적발하고 처벌해야 한다"고 했다.

 

특히 그는 "악전고투하며 팩트 쫓는 멀쩡한 기자들 겁박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다시 묻는다. 이 법 필요하냐"면서 "그럼 생태탕과 페라가모부터 처벌하자"고 덧붙였다.

 

한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도 지난 29일 “본인들의 유리한 편에 서서 가짜뉴스 퍼뜨리던 사람들에 대해서는 입도 뻥긋 못하면서 왜 언론에 재갈을 물리려고 하냐"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언론중재법은) 노무현 정신과 어긋난다'고 지적한 자신을 향해 이재명 지사가 '노무현 정신을 훼손하지 말라'고 반발하자 김어준씨에 대해 어떻게 평가하는지 입장을 밝히라”면서 “안 그러면 당신은 비겁자”라고 직격했다.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