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29.7℃
  • 맑음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30.5℃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조금광주 31.5℃
  • 흐림부산 30.2℃
  • 구름조금고창 30.7℃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9.9℃
  • 구름조금강진군 30.1℃
  • 구름조금경주시 34.2℃
  • 구름조금거제 28.8℃
기상청 제공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상암 재창조 구상 밝혀

URL복사

UAE 출장 기자 간담회, 9일(목)

 

(시사미래신문) 오세훈 시장은 아랍에미리트 출장 중인 9일 18시'현지시간' 동행기자간담회(콘래드 아부다비호텔 행사장)에서 세계와 만나는 글로벌 서울의 관문이자, 일자리·주거·여가·문화·녹지가 공존하는 ‘상암 재창조 종합계획’ 관련 구상을 밝혔다.

 

오 시장은 “직장과 주거지가 가깝고 여가도 즐길 수 있는 말 그대로 직(職)‧주(住)‧락(樂)이 실현돼야 시민들의 삶의 질이 확보될 수 있는데, 안타깝게도 서울에는 유휴부지 많지 않다”며 “상암 DMC는 하늘공원, 노을공원, 월드컵공원을 비롯해 한강공원까지 이어지는 유휴 공간과 녹지공간이 충분히 확보된 최적의 공간”이라고 말했다.

 

또한 쓰레기매립지를 녹지로 재탄생시킨 스토리텔링에 펀(Fun) 기능을 더해 도시 경계 내에서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정원도시로 재탄생할 수 있는 잠재력도 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현재도 지하철 6호선, 경의선, 공항철도 등 상암지역의 접근성은 비교적 용이한 편이지만 한강공원 등 각 거점으로의 더 편안한 접근을 위해 집라인(Zip Line), 모노레일, 무빙워크 등 최첨단 이동 수단을 활용하는 방안을 구상 중이라고 전했다. 또 현재는 각각의 공간으로 조성‧운영 중인 ‘하늘공원’과 ‘노을공원’의 연결하는 방안도 가다듬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오 시장은 “이번 출장 중 확인한 해외 우수사례와 국내 도시 사례 등을 다방면으로 참고하고 적용해, 서울 서쪽 관문인 상암 일대를 가족 단위 여가와 휴식이 어우러진 서울을 대표하는 활력있는 매력공간으로 재탄생시키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