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5.6℃
  • 구름많음강릉 4.9℃
  • 흐림서울 7.7℃
  • 흐림대전 9.4℃
  • 흐림대구 10.7℃
  • 흐림울산 9.6℃
  • 흐림광주 10.2℃
  • 흐림부산 10.8℃
  • 흐림고창 8.4℃
  • 제주 9.9℃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8.2℃
  • 흐림금산 8.3℃
  • 흐림강진군 9.7℃
  • 흐림경주시 8.7℃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문화

K- 마더 ‘38년생 김한옥 ’충북도민을 감동시키다

URL복사

워싱텅DC 국제 영화 페스티벌 등 해외 영화제에서 9개 수상

 

(시사미래신문) 충북 출신의 감독과 제작자가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 '38년생 김한옥'이 12월 1일~ 2일 두 차례에 걸쳐 청주 CGV에서 상영됐다.

 

이틀에 걸친 영화 상영은 충북 도민 200여명이 관람하며 가족과 어머니에 대한 애틋함과 소중함을 일깨웠다.

 

청주영상위원회 '시네마틱#청주'의 2021년 지원작인 '38년생 김한옥'은 충북 괴산 출신 채승훈 감독의 어머니인 김한옥 여사의 시간을 기록한 다큐멘터리 영화로 시대와 가족 그 중심에서 단 한 번도 주연인 적 없었으나 시대와 가족의 그 모든 순간에 함께했던 '어머니'에 대한 이야기이며, 제작은 지역의 독립영화 제작사인 ‘예술로 통하다’(대표 이소리)가 맡았다.

 

첫 촬영을 시작한 2011년부터 최근까지 12년간의 영상 속에 평생 고달프게 살았으나 역경에 굴하지 않았고, 묵묵히 시대와 가족의 모든 순간을 지켜온 한 여성의 생과 이야기를 담아내고 있다.

 

영화의 대부분의 촬영지는 청주시 일원과 괴산 화양구곡, 보은 속리산, 대청댐 등 충북 일대가 주 배경으로 등장하고 있다.

 

'38년생 김한옥'은 △워싱턴DC 국제 영화 페스티벌 △뉴욕무비 어워즈 △뭄바이 국제영화 어워즈 등 미국, 인도, 이탈리아 등 해외 영화제 다큐멘터리상 9개를 수상하며 충북과 한국 독립영화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리충북을 빛낼 훌륭한 작품들을 발굴해서 도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충북영상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오늘의 詩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