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33.2℃
  • 구름많음강릉 30.5℃
  • 구름많음서울 34.2℃
  • 구름많음대전 30.5℃
  • 흐림대구 27.7℃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3.7℃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5.1℃
  • 제주 24.1℃
  • 구름많음강화 29.9℃
  • 흐림보은 26.7℃
  • 흐림금산 28.0℃
  • 흐림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27.1℃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종교

오정호 목사 예장 합동 총회장으로 만장 일치 선출, “교회여 일어나라”...“명품 총회로 만들겠다”선언

URL복사

- “예장 합동 총회의 진정성이 담보 되는 발전을 이루기 위하여 정책 총회로 나아가겠다”
-“공의로운 재판을 실현하겠다.이권에 초연한 재판국원, 교회를 든든히 세우는 재판이 되도록 하겠다”
“반성경·반인륜적인 포괄적차별금지법과 인권을 빙자한 악법 제정 시도와 문화를 빙자한 성혁명의 가치 혼란을 척결하겠다”

(시사미래신문)

 

 

  대한예수교장로회 예장합동 총회장인 대전 새로남교회 오정호 목사가 9월18일 “교단 섬김의 선봉장으로 명품 총회를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18일 대전 새로남교회에서 오정호 목사는 예장합동 108회 총회현장에서 총대들에 의해 만장일치로 예장 합동측의 총회장에 추대됐다.

 

 

부총회장에는 울산의 김종혁 목사가 당선됐다. 단독 출마한 장로 부총회장에는 김영구(장위제일교회) 장로가 박수로 추대 받았다.

 

총회 임원은 서기 김한욱 목사, 부서기 임병재 목사, 회록서기 전승덕 목사 부회록서기 김종철목사 , 회계 김화중장로 부회계 이민호 장로가 각각 당선됐다.

 

 

18일 기자회견에서 총회장에 당선된 오정호 목사는 이번 제108회 총회 슬로건으로 ‘교회여 일어나라’를 정했다며 정책총회의 기틀을 세우고, 결코 이권에 개입하지 않으며 화합과 연합과 품격의 중심에 서는 총회, 현존하는 미래의 세대들을 소중한 파트너로 존중, 장로들과 조화로운 동역을 실천할 것 등 ‘총회 연금 활성화’ ‘판결문 실명제 도입’ ‘교회 연합기관 적극 지원’ ‘북한 인권문제에 대한 확실한 태도’ 등을 비롯한 9가지 공약도 밝혔다.

이날 참석자들은 "앞으로 오정호 총회장의 리더십에 거는 기대가 크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