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8.8℃
  • 구름많음강릉 7.6℃
  • 구름많음서울 9.9℃
  • 흐림대전 10.8℃
  • 흐림대구 12.1℃
  • 흐림울산 10.5℃
  • 흐림광주 11.1℃
  • 흐림부산 10.8℃
  • 흐림고창 8.8℃
  • 제주 10.3℃
  • 구름많음강화 6.8℃
  • 흐림보은 10.9℃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0.4℃
  • 흐림경주시 10.5℃
  • 흐림거제 10.4℃
기상청 제공

사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인천과 대전에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가 설치된다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인천광역시와 대전광역시에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를 금년 하반기에 설치한다고 밝혔다.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는 지자체와 연계하여 지역 소재 데이터 중소·새싹기업 등의 가명정보 활용 전반을 지원하기 위해 필수적인 기반(인프라), 자문(컨설팅), 교육 등을 제공하는 권역 내 거점 역할을 하게 된다.


2월 6일부터 2월 28일까지 약 4주간 광역시·도를 대상으로 실시한 공모 결과 총 7개의 광역 지자체가 신청했다.


개인정보위는 공정한 심사를 위해 전원 외부 전문가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하여 심사를 진행했으며,사업이해도·관심도, 사업계획 적정성, 참여기관 역량(예산·인력·시설 규모 등), 발전방향·기대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최종적으로 인천과 대전을 선정했다.


인천광역시는 데이터산업 활성화를 위한 조례를 제정하여 추진근거를 마련한 점, 지역 데이터기업(443개)의 충분한 수요, 인천e음카드·바이오·물류·헬스케어 등 지역특화 사업 연계방안의 구체성, 결합전문기관으로 기능 확대를 위한 기반시설·인력을 완비한 점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전광역시는 대덕특구 연구기관 및 공공기관, 지역 바이오(44개) 및 데이터(299개) 기업, 지역 4개 종합병원 및 대학 등과 선제적으로 협력체계가 구축된 점, 설문조사를 통해 데이터 기업·기관의 가명정보 활용수요가 파악된 점, 운영인력·시설규모·접근성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개인정보위는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함께 각 선정 지자체별로 4월 중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9월까지 지원센터를 설치하여 권역 내 가명정보 활용 활성화 및 모범사례 창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양청삼 개인정보위 개인정보정책국장은 “디지털 대전환 시대를 맞아 가명정보 등 안전한 개인정보 활용에 기반한 데이터 생태계 구축이 필수적이다”라며, “이번 인천과 대전에 설치되는 「가명정보 활용 지원센터」가 각 지역의 다양한 데이터 기반(인프라), 사업과 연계되고, 지역의 데이터 관련 중소·새싹기업을 지원하는 등 데이터 경제를 활성화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오늘의 詩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