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5 (금)

  • 맑음동두천 17.2℃
  • 맑음강릉 21.4℃
  • 맑음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7.4℃
  • 구름많음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8.3℃
  • 구름많음광주 17.9℃
  • 흐림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21.2℃
  • 맑음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16.4℃
  • 구름많음금산 17.9℃
  • 구름많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경주시 19.8℃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해전 이성기> 三寸之舌(삼촌지설)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三寸之舌

해전 이성기

허허! 虛虛로다

칼을 휘두른다고

다 베이는 것도 아니요

말을 내뱉는다고

다 반응하는 것도 아닌데

칼로서 물을 나누지 못하고

말로도 허물을 가리지 못하리

강철을 힘껏 내리친들

칼날만 상하고

주워담지 못하는 말

세상 뻔한 이치이거늘

때로는 약하다 하여

무시할 것도 아니요

돌아보지 못하는 말

마냥 막아서지 말 것이라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