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6℃
  • 흐림강릉 30.0℃
  • 구름조금서울 32.3℃
  • 소나기대전 31.7℃
  • 구름많음대구 29.4℃
  • 맑음울산 29.7℃
  • 흐림광주 30.3℃
  • 맑음부산 30.2℃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9.1℃
  • 구름많음강화 30.7℃
  • 구름많음보은 32.2℃
  • 흐림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31.2℃
  • 구름많음경주시 33.6℃
  • 구름조금거제 31.2℃
기상청 제공

국방 / 경찰

해군 2함대, 제1연평해전 전승 23주년 기념식 거행

URL복사

- 6월 15일 참전용사 초청, 제1연평해전 전승 23주년 기념식 거행

- 2함대사령관, “필승함대 자부심 가슴에 새기고 서해수호 임무에 매진” 강조

(시사미래신문)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는 6월 15일, 제1연평해전 전승비가 위치한 함대 충무동산에서 ‘제1연평해전 전승 23주년 기념식’을 거행했다.

 

2함대사령관(소장 류효상) 주관으로 열린 이번 기념식은 안병태 제20대 참모총장과 제1연평해전 당시 2함대사령관이었던 박정성 제독 등 당시 참전 했던 지휘관 및 장병을 비롯해서 함대 장병 및 군무원 200여 명이 참가했다.

 

제1연평해전은 1999년 6월 15일, 6·25전쟁 이후 남북 해군 간 발생한 최초의 정규전으로 북한 어뢰정 1척을 격침하고 경비함정 다섯 척을 대파하는 등 북한의 기습공격에 맞서 서해 NLL을 지켜낸 해전이다.

 

승전기념행사는 국민의례와 제1연평해전 작전경과보고, 함대사령관 기념사, 해양수호 결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류효상 2함대사령관은 기념사를 통해 “제1연평해전에서 함대 장병들은 혼연일체가 되어 승리를 거두었으며, 국민에게 ‘싸우면 반드시 이기는 2함대’의 의지와 능력을 확고히 인식시키는 계기가 되었다.”며, “선배 전우들이 이룩한 승리의 전통을 이어받아 필승함대의 자부심을 가슴에 새기고 서해수호 임무에 매진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