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흐림동두천 16.5℃
  • 맑음강릉 21.6℃
  • 흐림서울 17.9℃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22.4℃
  • 맑음울산 17.1℃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5.4℃
  • 구름조금제주 17.9℃
  • 흐림강화 16.4℃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5.9℃
  • 구름조금강진군 17.1℃
  • 맑음경주시 18.1℃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정치

검수완박은 사법정의 파괴...민주당이 '부정부패의 본당’이라는 선언

URL복사

- 장영하 변호사, 헌법소원 및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 “민주당의 사법 정의 말살 행위를 반드시 저지하는 선봉장이 되겠다”

(시사미래신문)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는 오늘 공표된 개정 검찰청법과 형사소 송법에 대하여 공포와 동시에 헌법소원과 가처분을 신청했다.

 

장 변호사는 3일 민주당의 무리한 ‘검수완박’으로 이루어진 위 법률들이 헌법 상 검사의 수사권과 국민들의 행복추구권을 침해하였다며 헌법재판소에 헌법 소원과 효력정지 가처분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이재명 상임고문 등 민주당의 핵심들이 자신들의 범죄가 얼마 나 중차대하면 국회의원 사보임, 위장 탈당, 임시국회의 회기 단축과 쪼개기, 문 대통령의 퇴임 전에 공포 등 형식적 외관을 갖추도록 최단기간에 전쟁하듯 온갖 무리수와 편법을 총동원한 속전속결로 검수완박을 밀어 붙였겠느냐”고 주장한 장 변호사는 “민주당의 사법정의 말살행위를 반드시 저지하는 선봉장이 되겠 다”고 강조했다.

 

“검수완박은 이재명 구하기요, 국민을 배신한 사법정의의 파괴로서 ‘민주당이 부정부패의 본당’이라는 선언”이라고 일갈한 장 변호사는 “이득을 보는 자가 범인이며, 수사를 막는 자가 공범”인데, “검찰수사를 막음으로써 이득을 보는 자는 문대통령과 이재명이고, 검찰수사를 막으려는 자는 민주당”이라는 것이다.

 

판사 출신인 장변호사는 ‘검수완박’은 워낙 중차대한 문제로서 헌법재판소가 신속하게 효력정지 가처분을 받아들이고, 헌법소원도 지체 없이 심리하여 위헌 으로 결론내려야 한다고 촉구하였다.

 

장 변호사는 지난 대선 과정에서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실체를 폭로한 책 [굿 바이, 이재명] 을 출간한 것을 비롯해 35개 166분 분량의 욕설파일 공개, 성남 FC 후원금 문제, 여배우 김부선과의 불륜, 조폭 정치자금 수수 의혹 등을 폭 로해 윤석열 후보 당선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