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18.9℃
  • 구름조금서울 13.8℃
  • 맑음대전 17.0℃
  • 구름조금대구 19.3℃
  • 구름조금울산 19.3℃
  • 맑음광주 16.6℃
  • 구름조금부산 18.5℃
  • 맑음고창 15.3℃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4.1℃
  • 맑음보은 16.3℃
  • 맑음금산 18.3℃
  • 맑음강진군 17.9℃
  • 구름조금경주시 19.5℃
  • 구름많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화성시, 코로나19 화성형 긴급재난지원금 나흘만에 신청자의 41.6% 지급완료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화성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위기에 몰린 소상공인 등을 위해 마련한 ‘코로나19 화성형 긴급재난지원금’이 지원 나흘 만에 41.6%의 지급률을 달성했다.

 

업종별로는 소상공인 집합금지 및 영업제한 업종 5,847개소, 농어촌 체험마을 7개소, 종교시설 573개소, 어린이집 306개소, 예술인 107명, 전세버스 운수 종사자 1,051명 총 7,702건이 접수돼 21억 1천3백만 원이 지급됐다.

 

그간 지원 사각지대였던 업종들에 핀셋 지원을 약속하면서 전보다 지원 대상이 대폭 확대됐으나, 신속한 집행 덕분에 준비된 140억 원 중 20.5%가 나흘 만에 소진된 것이다.

 

이에 시는 이달 중으로 모든 지원이 마무리될 것으로 예측하고, 지급 대상이 빠짐없이 신청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지난해 우리 시가 전국 최초로 소상공인 긴급재난생계수당을 이끌었던 것처럼, 이번 화성형 긴급자금이 미처 돌아보지 못한 분야와 계층을 보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화성형 긴급재난지원금은 집합금지 업종 100만 원, 영업제한 업종 50만 원을 비롯해 농어촌체험마을 100만 원, 종교시설 50만 원, 전세버스 운수 종사자 100만 원, 예술인 50만 원, 어린이집 50만 원이 지급된다.

 

또한 임차로 운영 중인 어린이집의 경우 2개월치 임대료의 50%, 최대 50만 원이 추가 지원된다.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