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30.7℃
  • 흐림서울 26.5℃
  • 구름많음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30.3℃
  • 구름많음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30.1℃
  • 구름많음고창 29.2℃
  • 구름조금제주 30.3℃
  • 흐림강화 24.9℃
  • 구름많음보은 28.3℃
  • 맑음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29.2℃
  • 구름조금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문화

문체부, 청와대 역사와 문화를 배우고 체험해보세요

URL복사

성인 대상 청와대 역사 전문가 강의, 가족 대상 청와대 수목 탐방

 

(시사미래신문) 문화체육관광부는 청와대재단과 함께 청와대 개방 2주년을 맞이해 6월부터 11월까지 청와대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알리고 공유하는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 성인 대상 '청출어람, 청와대학', 청와대 건축과 조경, 미술품 전문가 강좌

 

먼저, 성인을 대상으로 전문가들이 청와대의 건축과 조경, 미술품 등을 생생하게 설명하는 강좌 '청출어람, 청와대학'을 총 3회* 진행한다.

 

▴ 첫 번째 강좌가 열리는 6월 27일에는 ‘사진과 사료로 보는 청와대의 모든 것’의 저자이자 전 청와대 출입 기자인 백승렬 연합뉴스 사진부 선임기자가 청와대 건축물과 가구, 그림 등을 통해 청와대 곳곳의 역사를 알린다. ▴7월 25일에는 청와대 조경 담당 행정관으로 근무했던 권영록 국립산림치유원장이 대통령 기념식수를 중심으로 청와대 조경의 가치와 의의를 이야기한다. ▴8월 29일에는 예전 국립현대미술관 학예연구실장으로 근무할 당시 청와대 소장 미술작품 전수조사와 청와대 작품 설치 기획에 참여했던 정준모 한국미술품 감정연구센터 공동대표가 청와대 소장 미술품의 가치와 학예사의 역할을 설명한다.

 

'청출어람, 청와대학'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신청은 6월 19일 오후 2시부터 청와대 누리집에서 회차당 선착순 50명까지 받는다. 교육 당일 현장 신청(30명 한정)도 가능하다.

 

◆ 어린이 동반 가족 대상 '청와대 나무가족', 대통령 식수와 청와대 나무 탐방

청소년 대상 '푸른 청와별, 틴즈 탐험단', 청와대 공간별 역사 탐방

 

초등학생 어린이(8~13세)를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대통령의 식수 및 청와대 나무의 상징과 의미를 탐방하는 '청와대 나무가족'도 마련했다. 이 행사는 7월부터 9월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3시부터 90분간 진행한다. 특히, 추석 당일인 9월 17일에는 '청와대의 나무들' 저자이자 청와대 수목 전문가인 박상진 경북대 명예교수가 강사로 나서 특별 해설을 맡는다. '청와대 나무가족' 참여 신청은 6월 19일 오후 2시부터 청와대 누리집에서 회당 30명까지 선착순으로 받는다.

 

청소년을 대상으로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해 청와대 각 공간의 역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현장을 탐방하는 '푸른 청와별, 틴즈 탐험단'도 진행된다. 9월부터 11월까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에 운영하며, 참여 대상은 중‧고등학교 학급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학교는 8월 21일, 오후 2시부터 청와대 누리집에서 예약하면 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청와대를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대상별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더욱 재미있고 특별한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