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종교

임영문 목사 부산 긴급 모임소집, “한국교회는 4월10일, 22대 총선 위해 기도하고 행동해야 할 때”

URL복사

- 전국기독교총연합회 주요 임원들 전국에서 부산 해운대로 달려와

 

(시사미래신문) (사)전국17개광역시도226개시군구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및 이사장 임영문 목사)가 26일 부산 해운대에서 전국의 중요 임원들이 긴급 모임을 갖고 조만간 한국교회와 국가의 위기가 예상되는 이 상황에서 한국교회가 해야 할 역할과 방향을 모색하는 미래지향적인 토론회를 진행하였다.

 

이날 모임은 현 시국상황에서 목사들이 자유대한민국을 지키고 한국교회를 지키기 위해 전국 각 지역의 교회 목회자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함을 공유하고 신앙의 온전한 자유와 인권, 법치가 존중되는 자유민주국가를 만들기 위한 가치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모임에 참석한 목사들은 총선을 앞둔 현 시국을 진단하고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호남과 충청, 제주, 영남 및 수도권지역에서 참석한 목사들은 “대표회장 임영문 목사가 적절한 시점에 중요한 회의를 잘 소집했다. 먼 거리이지만 나는 단숨에 달려 왔다. 정말 이번 총선에서 우리 한국교회의 미래가 달려 있다. 깨어 있는 목회자들과 성도들은 현재 우리 한국 기독교를 크게 위협하고 있는 반 기독교 악법을 시도하고 있는 어둠의 세력들에 대해 누가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해결 해 줄 인재인가를 위해 기도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이날 전기총 대표회장 임영문 목사는 “오늘 바쁜 목회 일정 가운데도 애국동역자들이 전국에서 기쁨으로 모여주셔서 감사하다. 우리 목사들은 선지자적인 사명감으로 우리 시대의 흐름을 잘 해석하고 특히 하나님의 뜻을 잘 분별하여 한국교회의 성도들과 다음세대들에게 올바른 길로 안내해야 한다. 우리의 헌신과 기도가 분명히 나라를 살리고 한국교회를 살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오늘의 詩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