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8.7℃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7.4℃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4.7℃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4.5℃
  • 맑음부산 -3.6℃
  • 맑음고창 -7.2℃
  • 흐림제주 2.2℃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종교

전기총 대표회장 임영문 목사, "청년들이여 자유의 가치, 보수의 가치로 일어나라"...'자유 우파 보수주의에 입각한 청년 세대가 미래 한국의 희망'

URL복사

조용목 목사,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과 한국 교회를 지키기 위한 기도와 협력을 약속"

-주의 권능의 날에 주의 백성이 거룩한 옷을 입고 즐거이 헌신하니 새벽 이슬 같은 주의 청년들이 주께 나오는도다 (시편 110장3절)

(시사미래신문) 

 

  12일 (사)전국17개광역시도226개시군구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및 이사장 임영문 목사)가 안양 은혜와진리교회(당회장 조용목 목사)에서 현재 청년으로 사회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는 바른청년연합 손영광 대표, 1776연구소 조평세 대표, 전국청년엽합 바로서다 김정희 상임대표와  충남기독교총연합회 총회장 김종우목사, 충남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 이재웅 목사, 강원특별자치도기독교총연합회 사무총장 유화종 목사, 한국교회언론회 이억주 대표, 주동식 대표등이 참석한 가운데  위기의 대한민국을 살리기 위한 제안과 토론의 장을 마련했다.

 

 

이번 모임에 참석자들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갈 오피니언 기독청년 리더들로 세워나가며 그들의 사회활동과 애국운동을 돕고 자유 우파 보수주의의 가치를 실현하는데에 힘을 뭉치자며 의견을 같이했다.

 

이날 은혜와진리교회 당회장 조용목 목사는

"지난 문재인 정권에서는 나라와 한국교회의 위기를 염려하면서 강단에서 성경적 말씀을 전했더니 상당수의 교인들이 교회를 떠나가게 되는 아픔을 겪으면서도 나와 마인드를 공유하는 성도들 10명만 남아도 그 성도들을 두고 목회하겠다고 선언했었다"면서 "그 때 학교에서 학생시절에 전교조 교사들로부터 교육을 받고 좌파사상이 스며들어서 가장 강력하게 반발했던 청년들과 대화했더니 그 청년들의 생각이 자유민주주의의 가치관으로 변화되어 지금은 교회에서  많은 일들을 하고있다.”고 했다.  조목사는 지난날의 어려웠던 순간들을 회고하며 자유 민주주의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한 기도와 협력을 약속했다.

 

한편 이번 모임을 주관한 임영문 목사는 "오늘 다양한 의견들이 나왔는데 한국교회는 법과 제도를 바꿀수 있는 역량을 발굴해야 하며 국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이슈들을 선점하여 건전한 대안으로 자유 우파 보수주의의 가치에 대한 국민적 여론을 조성해야 한다는 것에 공감했다. 미래세대인 젊은 청년들의 의견을 듣고 어떤 어려움이 있는지 함께 나누고 적극 지원하는 일을 해나가기 위한 의미있는 첫걸음을 오늘 내딛게 되었다."면서 자유 우파 보수주의에 입각한 청년세대를 세우는 일에 한국교회와 기성세대의 아낌없는 지원과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오늘의 詩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