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1℃
  • 흐림강릉 18.8℃
  • 흐림서울 18.6℃
  • 흐림대전 20.6℃
  • 흐림대구 24.1℃
  • 울산 18.9℃
  • 흐림광주 20.8℃
  • 흐림부산 18.5℃
  • 흐림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18.3℃
  • 흐림강화 15.3℃
  • 흐림보은 20.3℃
  • 흐림금산 19.9℃
  • 흐림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20.9℃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카메라출동

화성시, 금곡지구 개발 특혜 주장에 관련해 '문제없는 행정에 대한 근거없는 의혹제기' 법적 대응 입장 밝혀

URL복사

근거 없는 여론조성에 ‘무고죄 고소’ 및 ‘선거법 위반’고발 계획...강력 대응에 나서

 

(시사미래신문) 화성시가 4일 대검찰청에서 열린 ‘금곡지구 개발사업 특혜 및 법인카드 부정사용 의혹’기자회견과 관련해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단체의 고발을 무고죄로 고소하고 이와 관련한 낙선운동 집회신고 또한 선거법 위반으로 고발할 계획이라고 강력 대응 입장을 밝혔다. 

 

이날 오전 4개 단체(국민노동조합, 자유민주국민운동, 공정연대, 국민의인권과자유를위한변호사모임 등)는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금곡지구 개발사업 특혜 의혹을 제기한 뒤 서철모 화성시장을 규탄하며 검찰의 수사를 촉구했다.

 

시에 따르면 금곡지구는 지난 2018년 경기도시주택공사(GH)의 도시개발사업 제안에 따라 시가 3년간 개발행위허가 제한구역으로 지정한 지역으로 같은 해 8월 GH가 사업을 포기했으나, 해당 지구는 도시개발사업이 필요한 지역으로 판단돼 2021년 6월 개발행위허가 제한구역으로 2년 연장됐다는 것이다.

 

이에 화성시는 난개발 없이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도시관리계획 수립을 위해 주민열람공고부터 주민설명회까지 공정하고 투명한 절차를 거쳐왔다며, 근거 없는 허위주장으로 주민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시는 해당 기자회견에서 단체장 업무추진 카드를 상근직원의 격려 급식비가 아닌 시장 공식업무에만 사용되어야 한다고 한 것과 관련해 ‘지방자치단체 업무추진비 집행에 관한 규칙’ 제3조 1항에 따라 상근직원 격려 및 지원을 위한 식사제공이 가능하므로 적정 사용임을 밝혔다.

 

시는 금곡지구 개발 특혜의혹 고발건과 관련해 검찰에 ‘무고죄’고소와 함께 ‘선거법 위반’고발 할 계획임을 전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