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0℃
  • 구름많음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31.1℃
  • 구름많음대전 31.2℃
  • 구름많음대구 34.6℃
  • 구름조금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1.7℃
  • 구름조금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30.1℃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30.8℃
  • 구름조금금산 31.2℃
  • 구름많음강진군 28.4℃
  • 맑음경주시 33.3℃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사회

관세청, 한-미 철강 통관 전자문서교환 시스템 최초 개통

URL복사

마우스 원 클릭으로 대미 철강 통관 현황 실시간 확인 가능

 

(시사미래신문)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미국 관세국경보호청(Customs and Border Protection, CBP)과 5.15일(현지시간) 철강 수출승인 및 수입통관을 위한 '전자문서교환 시스템' 개통식을 가졌다.

 

이번 전자문서교환 시스템 구축은 미 관세국경보호청(CBP)의 통관관리 시스템(eCERT)과 우리 철강협회의 수출쿼터 관리시스템을 연계하여, 우리 철강협회에서 전자적으로 수출승인서를 제출하면 미측이 수입신고서와 대조하여 통관을 결정하고, 그 결과를 전자적으로 철강협회에 회신하여 실시간으로 통관 상태, 승인 수량 및 잔량 등의 통계 집계가 가능해진다. 5.20일부터는 미 세관에 접수된 한국산 철강 수입업자의 수입신고서와 철강협회에서 전송된 수출승인서 상 수입업자 정보가 일치해야 통관이 가능해진다.

 

산업부 노건기 통상교섭실장은 “그간 수출 기업이 미국 내 수입업체 등을 통해 통관여부를 자체적으로 파악하는 데 통상 일주일 이상 걸렸지만, 이제는 마우스 클릭 한 번으로 통관 현황을 알 수 있게 됐다”며 “기업의 수출 편의와 예측가능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우리 기업에 보다 가시적이고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고, 철강 232조 쿼터 운영 개선 등 우리 철강업계 이익을 최대한 관철시키기 위해 한-미 정책 당국이 지속적으로 소통해가겠다”고 밝혔다.

 

관세청 이진희 국제관세협력국장은 “그간 관세청은 우리 기업의 수출이 미국 통관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 이를 해결하기 위해 관세국경보호청(CBP)과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왔다”고 설명하고, “향후에도 우리 수출기업의 애로 해소 등을 위해 미국과 관세분야 협력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