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2 (토)

  • 구름많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8.9℃
  • 흐림서울 4.4℃
  • 구름많음대전 6.0℃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8.7℃
  • 흐림광주 5.2℃
  • 맑음부산 9.4℃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5.8℃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6.6℃
  • 흐림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8.8℃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경제

보건복지부, 사회서비스 분야 최초로 145억 규모 투자 펀드 결성 완료

URL복사

정부 출자 100억 원·민간 출자 45억 원 확보, 최초 결성목표액 140억 원 초과 달성

 

(시사미래신문) 보건복지부는 9월 26일, 사회서비스 분야 최초 벤처 펀드인 ‘가이아사회서비스 투자조합’이 145억 원(정부 100억 원, 민간 45억 원) 규모로 출범한다고 밝혔다.

 

‘사회서비스 분야는 민간 출자가 부족하여 펀드 결성이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에도 불구하고, 최초 결성목표액이었던 140억 원을 초과 달성했다.

 

보건복지부는 모태펀드 2차 정시 출자 공고를 통해, 지난 6월 ‘사회서비스 투자펀드’ 운용사로 ‘가이아벤처파트너스’를 최종 선정한 바 있다.

 

그간 환경·문화·교육 등 공공성 있는 분야에서 펀드가 조성된 적은 있으나, 사회서비스 분야 펀드가 조성된 것은 처음이다.

 

사회서비스 투자 펀드는 새롭고 혁신적인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과 디지털·첨단기술을 활용하여 고품질의 사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기업 등에 주로 투자될 예정이다.

 

특히 사회서비스 분야 중 노인·장애인 등 돌봄 관련 기업에 펀드 결성금액의 최소 20% 이상을 투자하도록 하여, 취약계층이 고품질 돌봄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투자는 펀드 결성일로부터 4년간 이뤄지며, 회수되는 재원은 다시 사회서비스 관련 분야에 재투자하여 투자-성장-재투자의 선순환 고리를 형성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김혜진 사회서비스정책관은 “복지 분야 최초로 사회서비스 투자 펀드가 결성됨으로써, 혁신적인 사회서비스 유관 기업들에 대해 활발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늘의 詩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