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월)

  • 맑음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13.0℃
  • 맑음서울 12.5℃
  • 구름많음대전 14.2℃
  • 구름많음대구 11.6℃
  • 흐림울산 10.6℃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12.9℃
  • 구름조금고창 13.6℃
  • 구름많음제주 15.3℃
  • 맑음강화 11.1℃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12.6℃
  • 맑음강진군 12.5℃
  • 구름많음경주시 11.0℃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시사미래신문)

 

핏빛 비린내

 

온몸 배어들고

 

손에 낀 장갑

 

제 몸 다 드러내고

 

손끝 마디마다

 

세월 말하듯

 

굳은살 휘어져

 

갈고리 되었다

 

 

알섬 유산 삼아

 

덕장 천직인 줄 알고

 

아비가 그러하듯

 

해풍에도 설풍에도

 

천 날을 하루같이

 

한평생 맞서지 않고

 

웅크린 소댕 가슴

 

한번 펴지 못했다

 

 

얼리고 녹이고 뒤집고

 

수십 번 자신을 굴리고

 

세상에 속고

 

자식에 눌린 인생

 

오늘도 덕에 올라서서

 

한과 설움 걷어내어

 

쌓인 눈만큼이나

 

눈썹에 서리 맺혔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