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0.8℃
  • 구름조금대전 -0.4℃
  • 흐림대구 3.2℃
  • 구름많음울산 3.4℃
  • 흐림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4.5℃
  • 흐림고창 2.5℃
  • 흐림제주 7.8℃
  • 맑음강화 -1.3℃
  • 흐림보은 -3.0℃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3.4℃
  • 흐림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문화

경기문화재단, ‘새로운 경기도 노래 공정한 공모전[작곡부문]’ 여론조사(3차 심사) 실시

 

(시사미래신문)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와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강 헌)은 오는 11월 18일부터 ‘새로운 경기도 노래 공정한 공모전[작곡부문]의 3차 심사인 경기도 여론조사를 시행한다.

 

‘새로운 경기도 노래 공정한 공모전’은 작곡가 친일논란으로 제창이 중지된 기존 경기도가(道歌) 대신 도민 공모를 통해 경기도를 대표할 ‘새로운 경기도 노래’를 만들고자 기획되었다. 지난 2019년 처음 시행된 공모에서는 선정작을 찾지 못했으나, 올해 공모전을 [작사부문]과 [작곡부문] 둘로 나누어 시행한 결과 [작사부문] 1,529건, [작곡부문] 1,084건 접수라는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작사부문]에서 선정된 3건의 대상작으로 연이어 공모된 [작곡부문]은 지난 10월 14일 심사위원장 윤일상 작곡가를 포함한 전문 심사위원단의 1차 심사를 통해 2차 심사 대상곡 10곡을 선정했으며, 전문심사위원 3인과 사전 신청을 통해 선정된 도민 40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한 2차 심사를 통해 마지막 3차 심사인 ‘경기도 여론조사’를 받을 3곡을 선정하였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윤일상 작곡가는 “경기도를 사랑하는 도민들의 마음이 가득 담긴 출품작을 심사하였다. 대다수의 곡들은 다른 분야에서도 쓰일 수 있을 만큼 훌륭하였다. 남녀노소 누구나 따라 부를 수 있는 경기도만의 도가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삼아 최선을 다해 심사에 임하였다.”고 말했다.

 

[작곡부문]의 마지막 심사인 3차 심사는 경기도 여론조사 홈페이지(https://survey.gg.go.kr/) 에서 오는 11월 18일부터 11월 26일까지 시행되며, 2차 심사 점수와 합산한 결과를 통해 최종 대상곡을 선정하게 된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수원시 아파트 경비원, 택배기사 등에 마스크 지원... 조용한 전파 차단 총력
(시사미래신문) ‘마스크가 답이다’라는 캠페인으로 시민들에게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확산시킨 수원시가 아파트 경비원과 택배기사 등 방역취약계층에게 마스크를 지급해 조용한 전파 차단에 총력을 기울인다. 수원시는 4일부터 일주일간 고위험시설 종사자 및 방역취약계층에게 보건용 마스크를 지급할 계획이다. 이 기간 중 우편배달원, 공동주택 경비원·미화원, 택배기사 등은 물론 복지시설 등에 총 18만4530매의 마스크가 지원된다. 수원시는 지역 내 2개 우편집중국에 1만매씩을 지원해 우편배달원에게 전달하고, 공동주택 경비원과 미화원에게는 동 주민센터를 통해, 택배기사는 개별 택배로 발송한다. 앞서 수원시는 지난 10월 말부터 이달 초까지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시설 160곳과 대중교통인 버스와 택시 종사자에게도 마스크 39만4016매를 지급했다. 선지원분과 이번 지원분까지 총 57만8546매의 마스크가 방역 취약계층과 고위험시설 종사자 등에 지급되는 것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되고 있는 현재 경기도 지역 내의 실내 전체와 위험도가 높은 활동이 이뤄지는 실외는 의무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