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4℃
  • 맑음강릉 13.8℃
  • 구름조금서울 18.1℃
  • 구름조금대전 17.1℃
  • 구름조금대구 14.5℃
  • 흐림울산 17.8℃
  • 구름조금광주 16.8℃
  • 구름조금부산 17.5℃
  • 구름많음고창 14.9℃
  • 흐림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18.1℃
  • 구름조금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13.4℃
  • 맑음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7.3℃
  • 구름조금거제 18.0℃
기상청 제공

국방 / 경찰

해군2함대 수병, 부대 인근 싱크홀에 빠진 민간인 구조해

해군 2함대 영주함 수병 2명, 8월 5일 저녁 평택시 포승읍에서 민간인 구조
갑자기 생겨난 싱크홀에 빠진 인원 신속히 구조 및 경찰에 연락, 추가사고 방지

 

(시사미래신문)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 소속 수병 2명이 85일 저녁, 외출 중 부대 인근인 평택시 포승읍 보도에 생긴 싱크홀에 빠진 민간인 1명을 구조하고 안전조치를 통해 추가사고 방지에 기여했다.

 

선행의 주인공은 2함대 소속인 영주함(PCC, 초계함)의 제영태, 채기준 상병. 두 수병은 85일 평일 외출 제도를 통해 부대 인근인 평택시 포승읍에서 저녁 식사 후 부대에 복귀하려 이동 중 보도에 생긴 싱크홀에 민간인 남성 1명이 빠져 구조 요청을 하는 것을 발견했다. 두 병사는 주저없이 현장으로 달려가 인원의 팔을 잡고 밖으로 꺼냈으며, 경찰에 연락하고 제반 안전조치가 이루어질 때까지 현장에서 행인들의 접근을 막았다.

 

싱크홀은 가로 1.5m, 세로 1.3m, 깊이 약 2.5m로 빠졌던 인원 키 이상의 물이 고여 있어 신속한 구조가 없었다면 더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다.

 

제영태, 채기준 상병은 우리 부대 수병이라면 누구나 그렇게 했을 당연한 일이라 생각해 부대에 먼저 보고하지 않았다.앞으로도 비슷한 일이 생긴다면 똑같이 행동할 것이며, 어제 부상이 있었던 분을 포함해 이번 비로 피해를 본 모든 분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대는 당시 두 병사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서 안전조치를 마친 평택경찰서 만호파출소 직원이 부대에 두 병사를 찾아 격려해 달라.’고 알려와 선행을 인지했으며, 두 병사에 대해 적절한 포상을 시행할 예정이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