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2 (화)

  • 흐림동두천 -5.9℃
  • 맑음강릉 1.5℃
  • 구름많음서울 -3.9℃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1.2℃
  • 박무광주 -0.1℃
  • 맑음부산 2.2℃
  • 구름조금고창 1.5℃
  • 흐림제주 4.8℃
  • 구름많음강화 -3.4℃
  • 구름조금보은 -5.3℃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정치

새해 윤석열총장! 지지율 1위 30% 돌파...2위 이재명에 10%p 앞서 [리얼미터]

-윤석열 30.4% vs 이재명 20.3% vs 이낙연 15.0%

 

(시사미래신문)  2021년 새해에도 윤석열 검찰총장의 인기가 계속 상승하고 있다.

 

윤석열 총장이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처음으로 지지율 30%를 돌파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월3일 나왔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1~2일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윤 총장이 30.4%로 1위를 차지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20.3%로 오차 범위(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밖에서 2위였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5.0%로 나타났다.

 

성향별로는 우파 성향 응답자의 46.2%, 중도 성향 응답자의 33.6%가 윤 총장을 선택했다. 좌파 성향 응답자 중에서는 3.1%가 이 지사를 꼽았다.

 

이 밖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6.1%, 홍준표 무소속 의원 5.5%, 오세훈 전 서울시장 2.6%, 추미애 법무부 장관 2.4%, 정세균 국무총리 2.2%, 유승민 국민의힘 전 의원 2.0% 등이 뒤를 이었다.

 

리얼미터는 이낙연 대표가 새해 첫날 이명박·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론을 제기한 이후 핵심 진보 지지층 일부가 이재명 지사 쪽으로 이동한 것으로 분석했다.

 

자세한 내용은 각 여론조사기관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천안시, 2021년 위기를 넘어 새로운 도약 다짐
(시사미래신문) 천안시가 2021년 새해를 맞아 11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1년 주요업무보고회’를 개최하고 ‘위기를 넘어,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2부로 나뉘어 최소 인원으로 열린 이날 보고회는 올해 시정의 여건과 운영방향을 제시하고 신규․공약․현안사업 등 498건의 사업계획에 대해 공유하고 논의했다. 시는 민선7기 제8대 시정이 본격적인 궤도에 오르는 올해 시정의 가시적 성과를 창출하고 지역경제 회복의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시정비전과 목표를 구체화하는 8대 전략과제를 설정했다. 8대 전략과제는 △역경을 딛고 더 크게 성장하는 희망경제 △재도약의 디딤돌을 놓는 미래농업 △천안다움이 있어 매력적인 고품격 문화 △미래세대를 생각하는 쾌적한 녹색환경 △시민 기대에 부응하는 스마트교통 △옛 천안삼거리 명성을 잇는 광역도로망 △따뜻함이 고르게 퍼지는 탄탄복지 △시민과 나란히 함께 가는 공감행정이다. 분야별 주요 사업 중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과 희망 넘치는 미래가치 창출을 위해서는 △천안 그린 스타트업 타운 조성 △강소연구개발특구 활성화 △천안 과학기술산업진흥원 출범 △도시재생뉴딜사업 △산업단지 10개소 동시 조성 등 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