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11.7℃
  • 구름많음강릉 9.3℃
  • 맑음서울 11.6℃
  • 연무대전 14.3℃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15.6℃
  • 맑음부산 18.3℃
  • 맑음고창 13.1℃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2.6℃
  • 맑음강진군 16.9℃
  • 맑음경주시 18.6℃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교육

경기도교육청, 2020년 예술공감터 300교 운영...학교당 300만 원 지원

학생 예술 활동 기회 확대, 학교 공간 재구조화로 행복한 학교 문화 실현

 

 

 

학교 유휴공간을 활용해 예술이 일상이 되는 예술공감터 300교 마련운영

학습결과물 등 작품을 전시하는 전시터, 문화예술 작품을 공연하는 공연터

학생이 공간의 주인으로서 타인과 바람직한 관계 맺기와 민주시민으로 성장

지역사회와 함께 쉼과 나눔이 있는 문화예술 실천의 장 마련

 

경기도교육청이 올해 도내 300개 학교에 예술공감터를 마련해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예술공감터는 학교 유휴공간을 활용해 학생 작품 전시와 공연 등을 하는 공간으로 학습결과물과 예술동아리 작품을 전시발표하는 전시터, 교육과정과 연계한 문화예술 작품을 공연하는 공연터의 두 가지 유형으로 운영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2018100개 학교를 시작으로 2019년에는 200개 학교에 예술공감터를 마련해 운영해 왔다.

 

올해 선정된 300개 학교는 학생, 교사, 학부모 의견과 학교 여건을 고려해 예술공감터 유형을 정해 조성할 수 있으며, 도교육청은 한 학교당 3백만 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경기도교육청 강원하 융합교육정책과장은 학생이 학교 공간의 주인으로서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에 참여해 즐기고, 타인과 바람직한 관계 맺기 경험을 하는 과정에서 민주시민으로 성장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예술공감터가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소규모 발표·전시의 장으로도 활용돼 쉼과 나눔이 있는 문화예술 활동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9년 예술공감터를 운영한 200개 학교를 대상으로 예술공감터 활동을 설문한 결과 만족한다는 대답이 86.5%로 운영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