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9.7℃
  • 연무서울 13.2℃
  • 맑음대전 16.8℃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7.9℃
  • 구름조금광주 16.5℃
  • 맑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14.3℃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3℃
  • 맑음강진군 16.8℃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화성시 향남읍 주민들...“신분당선은 반드시 향남까지 연장되어야 한다” 지역 국회의원과 화성시장의 역할기대

 

 

     현재 수도권의 개발호재는 뭐니뭐니 해도 신분당선 호매실 연장을 빼놓고는 이야기는 안된다.

 

20년 1월에 ‘신분당선 호매실 연장’이 예비타당성이 통과되어 사업추진이 확정되었기 때문이다.

 

이르면 2023년에 착공에 들어간다고 하는데 이 소식이 전해지자 수원 일대는 한바탕 난리가 났다고 한다.     

 

수원 호매실지구가 순식간에 가격이 폭등을 해버렸다.

 

지역의 부동산 공인중개사에 따르면  “아직 수원은 구석구석 오르고 있는데

아마 조정지역이나 투기과열지구 맞기 전까지 수원은 올해 계속 매매와 전세가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  그 여파로 화성시 봉담과 향남에도 영향을 미칠 것 같다“면서 ”수원의 상승에너지는 이제 병점, 오산까지 내려왔고 오산대역 더샵은 프리미엄이 2억을 호가하는 상황(매매6억이상)에 이르렀다. 작년겨울 동탄1과 동탄2는 또한번 투자자들이 휩쓸고 지나간 상황이다. 요즘 천안도 전세를 찾는 실수요자들이 부쩍 늘었다는 것을 현장에서 알 수 있다"고 했다.

 

한편 화성시 향남 주민들은 “신분당선은 반드시 화성시 향남까지 연장되어야 한다. 이번 4.15총선에 당선되는 국회의원은 향남 주민들의 지역의 숙원사업중 하나인 신분당선 전철을 화성시 향남택지지구까지 연결시키는 민원을 꼭 해결 해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수원비행장 평택 통합이전+제2국제공항 설치 vs 수원비행장 화성 이전+민군복합공항 설치 비교 분석>
​ 1. 수원비행장 평택 이전+제2국제공항 패키지안(미군도 유사시 이용 가능, KTX와 SRT 합류 최적 입지, 동탄에서 28km) ​ -평택기지(K6) 인근에 우리 공군 수원비행장 제10 전투비행단이 이전하고, 반대급부로 평택제2국제공항 추진안입니다. ​ 평택은 지리적으로 경기도와 충청 지역의 광범위한 배후 수요로 경제적 타당성이 높고, 교통 접근성 측면에서도 KTX와 SRT가 합류하는 지점으로서 경부고속도로가 인접해 있어 제2국제공항 추진시 인프라 건설에 큰 비용이 들지 않습니다. ​ 또한, 공항 입지면에서도 활주로를 V자 형태로 설계하면 우리 공군은 기존 K6 기지 활주로처럼 북쪽 방면으로 활주로를 설치하고, 제2국제공항은 서해 방면으로는 인천공항 수준의 5km 짜리 대형 활주로 2기를 설치하면 민군복합공항이 아닌 독립적인 민간국제공항이 가능합니다. ​ 이미 평택기지에는 5km 규격의 활주로 1기가 건설되어 운용되고 있어서 항공기 소음으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과 민원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 따라서 수원비행장 플러스 평택제2국제공항 통합이전 방안은 미군 항공기 소음 민원을 해소하면서도 평택 지역 경제 발전에도 획기적인 안이라는 점에서 정책적 갈등을 해결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