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3 (수)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4.8℃
  • 구름많음서울 4.2℃
  • 흐림대전 5.3℃
  • 구름많음대구 5.1℃
  • 흐림울산 5.0℃
  • 구름많음광주 7.3℃
  • 흐림부산 6.1℃
  • 구름많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9.9℃
  • 맑음강화 0.0℃
  • 구름많음보은 2.1℃
  • 구름많음금산 2.9℃
  • 흐림강진군 4.4℃
  • 흐림경주시 3.6℃
  • 흐림거제 5.5℃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용인시, 논란의 임산부 봉투, 재고 정리 과정에서 실수로 지급…'전량 폐기 조치'

 

(시사미래신문) 용인시가 수지구보건소에서 나누어준 봉투의 문구가 시대착오적이라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문맥상 오해의 소지 있어 사용 중지했던 물품이 제공된 것에 대해 유감이라고 14일 밝혔다.

 

용인시 수지구보건소는 지난 2017년 민선 6기 모자보건사업의 일환으로 엽산제·철분제 등 영양제를 지급할 때 필요로하는 임산부들을 위해 비닐봉투를 제작해 제공했다.

 

비닐봉투 앞면에는 태교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조선시대 최초의 태교서인 ‘태교신기’에서 발췌한 구절을 넣어 인쇄했다.

 

논란이 된 해당 문구는 ‘임신 과정에 있어 아버지의 정결한 몸과 마음가짐 또한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하는 내용이지만 앞뒤 설명을 하지 않은 상태에서 일부만 발췌해 인용하다 보니, 태교의 중요성보다는 도리어 오해의 소지가 생길 수 있어 민선 7기에 들어서는 사용하지 않고 있었다.

 

하지만 물품 재고 정리 과정에서 직원의 실수로 비닐봉투가 지급된 것이 확인됐으며, 시는 오해를 일으킨 부분에 대해 깊은 공감을 느끼는 것은 물론 앞으로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당 물품을 전량 폐기했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문맥의 흐름상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에 공감하고 있다”면서 “다만, 태교신기 속에 담긴 글의 본래 취지와 뜻에 대해서는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민선 7기에서는 시민 여러분의 감성까지 헤아리는 정책실현을 위해 모든 사업에 더욱 세심하고 신중하게 접근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태교신기는 여성학자인 이사주당(1739~1821년)이 네 명의 자식을 낳아 기른 경험을 바탕으로 태교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기 위해 1800년 용인에서 집필한 것으로 임신이 가지는 의미와 함께, 임신과 태교가 임산부 혼자의 몫이 아닌 아버지를 포함한 가족 전체의 역할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안성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업무협약 체결
(시사미래신문) 안성시는 3일 안성시청 상황실에서 김보라 안성시장과 유승경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안성시와 기업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자체와 유관기관의 상호 교류 및 협력을 활성화하여 관내 기업을 위한 다양한 지원정책 마련과 지원 사각지대 해소, 기업 니즈에 맞는 맞춤형 지원정책 안내 및 컨설팅, 중소기업의 건의·애로사항 수집 및 체계적인 해소 등을 위해 마련됐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관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경제성장,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가 더욱 활발해 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승경 원장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의 기업지원 인프라와 노하우를 활용하여, 기업들의 애로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현장밀착형 지원으로 안성시 중소기업의 성장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안성시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올해 안성시 기업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사업’, ‘청년창업 공모사업’, ‘글로벌마케팅 지원사업’ 등 3개의 신규 사업을 포함하여 총 8개의 지원 사업을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