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2.8℃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1.6℃
  • 맑음대전 -0.8℃
  • 흐림대구 2.4℃
  • 구름많음울산 3.3℃
  • 흐림광주 2.5℃
  • 구름조금부산 4.0℃
  • 흐림고창 1.6℃
  • 흐림제주 7.8℃
  • 맑음강화 -2.0℃
  • 구름조금보은 -3.9℃
  • 구름조금금산 -2.9℃
  • 흐림강진군 3.1℃
  • 흐림경주시 3.1℃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화성시, 환경부와 손잡고 건달산-기천저수지 생태축 복원

19일 한강홍수통제소에서 ‘도시생태복원 25+’업무협약 체결
2022년까지 맹꽁이, 소쩍새 등 생물종과 습지 복원 목표

 

(시사미래신문) 화성시가 그린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환경부와 손잡고 도심 속 생태복원에 나선다.

 

시는 19일 한강홍수통제소에서 환경부, 한국환경복원기술학회, 한국생태복원협회, 경기도, 대전시, 청주시, 밀양시 등 7개 지자체 등과 ‘도시생태복원 25+’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자체와 환경부, 학계, 업계가 협력해 도시생태 복원 선도사례를 만들고자 마련된 것으로 환경부는 예산 및 행정지원과 제도개선을, 학회와 협회는 자문단을 구성해 기술자문을 지원하게 된다.

 

각 지자체들은 지역주민, 시민단체, 전문가 등과 협의체를 구성하고 직접 사업을 실행하는 역할이다.

 

이에 시는 지방도 건설과 도시개발 등으로 녹지와 수생태축이 훼손된 봉담읍 상기리 일원 건달산과 기천저수지 일대 총 4만 599㎡을 총 70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2년까지 복원하기로 했다.

 

천변 수림대와 생태숲을 조성하고 멸종위기종인 맹꽁이와 천연기념물 소쩍새의 서식지를 비롯해 습지도 함께 복원할 방침이다.

 

또한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유지관리로 자연과 인간이 함께 공존하는 지속가능한도시로 자리잡겠다는 목표다.

임종철 화성시부시장은 “생태복원사업은 기후위기를 맞은 현세대와 미래세대를 위한 책무”라며, “환경부 등 각 기관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친환경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화성시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15명 선발
(시사미래신문) 화성시가 2일 ‘2020년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총 15명을 선발했다. 공직사회 내 관행적으로 지속돼오던 소극행정에서 벗어나 적극적이고 창의적으로 업무를 추진할 수 있는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나선 것이다. 우수공무원은 1차 실무평가와 2차 적극행정 지원위원회 심의를 거쳐 우수 13명, 장려 2명이 선정됐다. 우수공무원에 선발된 위생지도과 김민곤 팀장은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식품접객업소를 위해 옥외영업을 한시적으로 허용할 수 있도록 도왔으며, 첨단교통과 김성진 팀장은 교통약자를 위한 대중교통 안전서비스를 개발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전국 최초로 지역사회통합돌봄을 위한 조례 제정에 앞장선 복지정책과 주한이 주무관과 홀몸 어르신들의 고독감을 해소하고 든든한 사회안전망이 되어주는 인공지능 돌봄서비스를 추진한 노인복지과 홍해민 주무관 역시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해소 일등 공신으로 평가됐다. 수도권 최초로 버스공영제를 추진한 버스혁신과 박일양 팀장과 시민의 이동권을 보장하고 지속가능한 교통체계 구축을 위해 무상교통 실현에 앞장선 같은 과 정우재 팀장 역시 우수공무원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특허권 사용료 등 신세원을 발굴한 세정2과 박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