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2.0℃
  • 구름많음강릉 16.5℃
  • 흐림서울 14.7℃
  • 흐림대전 12.0℃
  • 흐림대구 11.9℃
  • 흐림울산 12.9℃
  • 흐림광주 13.7℃
  • 흐림부산 15.9℃
  • 흐림고창 11.0℃
  • 흐림제주 16.3℃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8.1℃
  • 흐림금산 8.9℃
  • 흐림강진군 12.8℃
  • 흐림경주시 9.3℃
  • 흐림거제 13.3℃
기상청 제공

지역종합

수원시·평택대학교, ‘화학사고 대응 환경기술개발사업 업무협력 협약’ 체결

화학물질 사고 후 피해복구 종료·주민복귀 시점을 결정할 수 있는 생태·인체·사회과학적 인자 개발 협력

 

(시사미래신문) 수원시와 평택대학교 산학협력단은 23일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화학사고 대응 환경기술개발사업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화학물질로 인한 사고 후 피해복구 종료 시점과 주민 복귀 시점을 결정할 수 있는 생태·인체·사회과학적 인자를 개발하고, 이를 시정에 접목할 수 있도록 실증훈련을 진행하는 데 협력한다.

 

수원시는 과거 화학사고 자료를 공유하고, 주민설문조사를 지원한다. 또 2021년 추진 예정인 화학사고 실증훈련(리빙랩)에 시・기관・주민의 참여를 지원한다. ‘생활 속 실험실’이라고 불리는 리빙랩(Living Lab)은 시민 삶의 현장 곳곳을 실험실로 삼아 여러 가지 사회 문제의 해법을 찾는 시도를 일컫는 말이다.

 

화학사고 리빙랩은 지역사회 행정・관계 기관・주민들이 일상생활 중 화학사고를 가상으로 경험하고, 주 피해자인 주민이 연구 결과를 실증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평택대학교 산학협력단은 화학사고 종결지표를 작성하고, 지자체에 적용하기 위한 연구·사업비를 지원한다.

 

평택대학교 산학협력단은 환경부·환경산업기술원 화학사고 대응 환경기술개발사업인 ‘화학사고 피해복구 종료 시점 결정 지원기술개발(2019~2021)’을 담당하며 화학사고 후 주민 복귀 시점과 피해복구 종료를 판단할 인자와 지표를 개발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과 김호현 평택대학교 산학협력단장 등이 참석했다.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은 “이번 협약은 수원시가 화학사고 예방·대응·사후복귀 등 종합적 관리체계를 마련할 기회가 될 것”이라며 “평택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협력해 수원시를 화학사고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