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3 (수)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7.4℃
  • 구름조금대전 5.6℃
  • 구름많음대구 9.0℃
  • 구름조금울산 11.1℃
  • 구름조금광주 8.9℃
  • 구름많음부산 13.3℃
  • 맑음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11.1℃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3.2℃
  • 구름조금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6.4℃
  • 구름많음경주시 6.9℃
  • 구름조금거제 10.5℃
기상청 제공

경제

남부지역 가뭄대책 특별교부세 55억원 긴급지원

URL복사

광주·전남·제주…농업용 저수조 증설·관로 정비 등 추진

 

(시사미래신문) 행정안전부는 남부지방의 최근 6개월 누적강수량이 평년의 68.9%로 기상가뭄이 발생하고 있어 가뭄피해 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지자체 가뭄대책 추진을 위한 특별교부세 총 55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교세는 광주,전남,제주지역의 가뭄피해 해소를 위한 것으로, 섬지역 급수 운반 및 해수담수화시설 설치, 생활용 관정 개발, 농업용 저수조 증설 및 관로 정비 등 필요한 곳의 실질적이고 직접적인 가뭄대책 추진에 사용된다.

지난 15일 기준 전남도에 소재한 주암댐과 평림댐의 저수율은 각각 34.2%와 33.1%이며, 광주지역 주요 상수원인 동복댐은 32%로 용수공급 지장이 우려된다.

또 앞으로 2~3개월간 계속 비가 오지 않으면 생활용수 공급 제한과 비상급수 지역 추가 확대, 노지 밭작물의 생육 저하 및 생산량 감소 등 피해가 더욱 확산할 우려가 있을것으로 보인다.

특히 전남 신안군 및 완도군은 10월 이후 식수원인 저수지,계곡수,지하수 고갈로 식수 운반 및 제한급수 등 비상 급수가 확대되고 있어 주민 불편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행안부는 해당지역의 가뭄피해 해소를 위해 가뭄대책 특별교부세 55억 원을 긴급히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 매주 실시하는 정부 합동 가뭄대책 회의를 가뭄이 발생하는 지자체까지 확대 운영 중인데, 환경부 등 관계부처 및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가뭄대책 상황실을 설치해 지자체 대응 상황을 꼼꼼히 챙길 계획이다.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가을 가뭄으로 인한 국민 불편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특교세를 조기에 집행해 가뭄대책에 만전을 다해달라'면서 '가뭄 발생 현황을 세밀히 확인해 가뭄피해 최소화를 위한 지자체 대책 추진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