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맑음동두천 20.8℃
  • 구름조금강릉 25.0℃
  • 맑음서울 23.5℃
  • 구름많음대전 24.3℃
  • 흐림대구 24.8℃
  • 울산 23.4℃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4.7℃
  • 제주 28.4℃
  • 맑음강화 21.0℃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조금금산 23.4℃
  • 흐림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사회

농정원, 러-우 전쟁이 바꾼 한국인의 ‘국산 밀’ 인식 변화 분석

URL복사

 

 

 

(시사미래신문)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이 코로나19와 러시아-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한국인의 '국산 밀'에 대한 인식 변화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현재 국제 곡물가의 상승세에도 자급률 대비 소비량이 현저히 높은 밀에 대한 중요성이 대두되면서 이에 대한 언론 및 여론의 인식 변화 등을 파악하고자 진행됐다.

분석 결과, 최근 4년간 국산 밀에 대한 언론 보도의 주요 쟁점은 △식량 안보 강화 및 밀 생산 확대 노력(37%) △코로나발(發) 식량 안보 위기(21%) △소비자 물가 상승 우려(13%) 등으로 식량 안보의 필요성,중요성에 대한 언급이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19년에는 '우리 밀 수매 비축제도'가 30여년 만에 부활했으며, 국산 밀 자급률이 낮은 상황에서 정부의 우리 밀 수매 비축 예산 배정은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2020년부터는 코로나19에 따른 식량 위기 우려, 밀 가격 상승에 따른 식량 안보 위기 확산, 물가 상승 및 러-우 전쟁 장기화에 따른 식량 안보 강화 필요성이 주로 다뤄졌다.

또 언론보도 변화와 함께 대중이 국산 밀을 바라보는 시각도 계속 변해오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에는 '소비' 측면의 인식이 강했으나, 2022년에는 '식량 안보'와 '밀 자급률' 등 안보적 측면에 대한 관심이 크게 늘었다.

이는 밀 수급 불안감 고조, 밀 생산 어려움 등이 언론에 강조되며 국산 밀에 대한 인식이 '건강효능 중심의 먹거리'에서 '보호하고 지켜야 할 식량안보의 대상'으로 바뀌었음을 보여준다.

분석에 대한 상세 내용은 농정원이 매월 발행하는 농업,농촌 이슈 트렌드 보고서 'FATI(Farm Trend&Issue)' 1호에 담았으며, 농정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정원 이종순 원장은 '단순한 소비재로써 인식이 강했던 국산 밀이 식량 안보를 위해 육성이 필요한 전략 작물로 국민 인식이 바뀌고 있다'며 '농정원은 국산 밀에 대한 긍정 인식 확산과 소비 확대를 위한 구심점 역할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