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7 (목)

  • 흐림동두천 18.6℃
  • 구름많음강릉 20.1℃
  • 흐림서울 19.7℃
  • 흐림대전 23.4℃
  • 맑음대구 23.5℃
  • 맑음울산 23.7℃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5.2℃
  • 맑음고창 25.5℃
  • 맑음제주 26.2℃
  • 흐림강화 19.0℃
  • 흐림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2.8℃
  • 구름많음강진군 24.5℃
  • 맑음경주시 24.1℃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사회

고교단계 일학습병행으로 특성화고 학생 1403명 취업

URL복사

62개 특성화고 도제준비과정 운영…9월부터 이론·실무 배워

 

 

 

(시사미래신문) 고교단계 일학습병행(산학일체형 도제학교)으로 특성화고 학생 1403명이 730개 기업에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 

고용노동부는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62개 특성화고를 대상으로 도제준비과정(잡마켓)을 운영한 결과, 이번에 취업한 학생들이 9월부터 학교와 기업을 오가며 일학습병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고교단계 일학습병행(산학일체형 도제학교)은 특성화고 2학년 또는 3학년부터 학습근로자로 채용돼 학교와 기업을 오가며 이론과 실무를 배우는 현장 중심의 교육훈련 제도다.

고용부는 지난해 12월에 도제준비과정(잡마켓) 시범사업을 거쳐 이를 올해 상반기부터 62개 특성화고(산학일체형 도제학교)로 확대 운영했다.

학생은 학습기업의 일학습병행 시작 전 상호 정보를 공유하고 기업견학 및 직무체험과 면접 등을 통해 기업은 적합한 인재를, 학생은 원하는 기업을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에 따라 학생은 취업 전 기업 소개 및 직무 분야 영상 자료와 기업관계자의 설명 등을 통해 충분히 기업정보를 파악한 후, 3개 이상의 기업 면접을 통해 자신이 희망하는 기업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기업은 채용 전 학생의 소개 영상과 작품집, 자기소개서 등 다양한 자료로 자세히 살펴 채용하는 등 구인,구직의 정보 비대칭을 해소해 기업과 학생 모두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도제준비과정에서는 기업이 소개자료 이외에도 학생을 대상으로 별도 설명회를 개최하거나 학생의 경우 자기소개서 이외에 작품집을 제작해 면접에 활용하는 등 제도가 현장에서 자생적으로 발전하고 있는 양상도 보였다.

아울러 고숙련 일학습병행(P-TECH) 운영대학도 참여해 도제학생이 특성화고 졸업 이후 전문학사 취득까지 경력개발이 가능하도록 안내하기도 했다.

한편 고숙련 일학습병행은 도제학교 졸업자 등이 폴리텍,전문대 등과 연계해 고숙련 기술융합형 훈련을 2년간 실시하고, 국가자격 및 전문학사까지 취득하는 일학습병행 유형이다.

류경희 고용부 직업능력정책국장은 '도제준비과정(잡마켓)이 특성화고 학생들 취업의 첫 관문으로서 구인,구직의 모범 사례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코로나19로 취업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청년들이 일학습병행을 통해 원하는 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종합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