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목)

  • 흐림동두천 -1.4℃
  • 구름조금강릉 4.3℃
  • 구름많음서울 0.5℃
  • 구름조금대전 1.3℃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3.7℃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6.2℃
  • 맑음고창 1.7℃
  • 맑음제주 8.5℃
  • 흐림강화 -0.2℃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국제

그라포체와 베를린 호텔, 배출 흡수 기술 적용 개시

 

 

 

(시사미래신문) 머큐어 호텔 MOA 베를린이 전 세계 호텔 및 행사장 중 처음으로 난방 시 탄소 마이너스 균형을 구현하게 된다.

MOA 베를린은 그라포체가 개발한 메탄 플라스말리시스 기술에 힘입어 탄소를 배출하지 않고 난방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은 물론 난방 중 대기에서 이산화탄소를 흡수할 수 있다. 이 결과 'MOA H2eat' 솔루션은 독일 가스산업 혁신상을 수상했다. 심사위원단은 이를 '난방 시장에 혁명을 일으키고 분산된 탈탄소화에 기여하는 접근 방식'이라고 평했다.

MOA 베를린은 기존의 천연가스 대신 바이오가스의 수소로 난방을 하고 있다. 메탄 플라스말리시스 기술은 바이오가스를 수소와 고체 탄소로 분해한다. 재생 가능 에너지로 얻어진 전력을 사용하는 메탄 플라스말리시스는 전해와 마찬가지로 기후 친화적이지만 비용은 현저히 낮다.

무배출 난방 공정을 위해 MOA 베를린은 녹색 수소와 바이오가스의 혼합물로 연로를 공급하는 변형된 가스 콘덴싱 보일러를 사용한다. 혼합 비율은 메탄 플라스말리저로 제어된다. 난방은 30 vol.% 수소와 70vol.% 바이오가스 비율로 시작하며 다음 달 이후 수소 비율이 점차 늘어나게 된다.

고체 탄소는 페인트, 세라믹 또는 MOA베를린의 경우처럼 아스팔트를 생산하는 산업용 원료로 사용될 수 있다. 따라서 CO2가 영구적으로 결합된다. 이로써 그라포체는 전 세계에 CO2 감소를 위한 최초의 상용 기술과 논란이 분분한 CCS 스토리지를 대체할 친환경적 대안을 제공한다.

MOA 베를린에서 그동안 사용됐던 가스히터는 최대 연 800톤의 CO2를 배출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대기에서 이에 상당하는 CO2를 흡수하려면 6만5000그루 이상의 나무가 필요하다.

그라포체 설립자인 옌스 한케 박사는 '지구 온난화에 대응하기 위해 2050년까지 난방과 온수 공급 시 이산화탄소를 완전히 없애야 한다'며 '이를 달성할 수 있는 두가지 방법은 재생 가능한 에너지로만 난방을 하거나 수소 등 탄소가 없는 대안으로 천연가스 공급의 탈 탄소화를 구현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평택시, 수능 방역 특별 점검...선별진료소 운영 연장, 별도시험장 마련
(시사미래신문) 평택시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2일 평택교육지원청(교육장 양미자)과 함께 관내 수능 시험장 학교를 방문해 수능 특별방역 점검에 나섰다. 이날 정장선 시장과 양미자 교육장은 현화고에서 수험생 시험장 출입 절차를 확인하고, 일반시험실과 별도시험실 등 수능 시험장 방역 준비사항을 최종 점검했다. 평택시에서는 수능 특별방역을 위해 수능 전날인 2일 오후 10시까지 3개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의 운영시간을 연장하여, 수험생의 안전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한편, 평택 지역에서는 11개 학교에서 4천155명의 수험생이 수능시험에 응시하게 되며, 시험 당일 증상이 있는 수험생은 시험장 내 별도공간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이와는 별도로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격리중인 수험생을 위해서 별도의 학교에 시험장을 마련해 시험을 치르도록 한다. 정장선 시장은 “모든 수험생이 안전하게 수능을 마칠 수 있도록 평택교육지원청과 함께 시험장 방역 등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수능 응시생 중 발열과 기침 등 이상 증상이 있을 경우 곧바로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미자 교육장은 “올해는 수험생들이 어려운 조건에서 시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