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1.3℃
  • 흐림서울 23.6℃
  • 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3.4℃
  • 흐림부산 21.7℃
  • 맑음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0.8℃
  • 흐림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23.3℃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국제

돌 제품 생산하는 13개 바나나 농장, 높은 수준의 수자원 및 용수 관리로 인증 획득

바나나 업계 최초 인증 획득

 

 

(시사미래신문) 돌 푸드 컴퍼니가 콜롬비아 11곳과 에콰도르 두 곳의 바나나 농장이 국제 수자원관리 동맹 국제 수자원 관리 표준 인증을 획득했다고 지난 15일 발표했다.

이를 통해 돌은 자체의 농업 및 공급업체의 성장 및 소싱 과정에서 물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이 표준은 특정 용수를 사용하는 모든 사용자를 포함하도록 조경 수준에서 사회, 환경 및 경제적 이점을 유도하기 위해 고안됐으며 자신의 물 사용이 다른 이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더 잘 이해하고 지속 가능한 수자원 관리를 위해 협력적이고 투명하게 작업할 수 있게 해준다.

돌은 최근 발행한 2020 기업의 사회적 책임 및 지속가능성 보고서에서 수자원 보존과 최적화를 자사의 운영 전반에서 가장 관련성 있고 영향력 있는 지속 가능 관행으로 지정했다.

돌과 자사의 재배자들은 이 수자원 관리 표준을 도입해 바나나 재배 전반에서 더욱 책임감 있는 물관리와 물 공급망 문제 완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인증을 획득한 13개 농장의 지식과 경험은 다른 돌 재배 지역 전체에서 공유된다.

이번 AWS 인증 성과는 에콰도르와 콜롬비아의 바나나 농장에서 지속가능성을 추구한다는 목표로 돌과 재배자들이 세계 자연 기금 및 독일 식품 유통업체인 에데카와 함께 참여한 다년간의 협업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이 프로그램에는 더욱 지속 가능한 물 사용 외에도 통합 작물 재배 관리, 생태계 및 생물다양성 보존 및 촉진, 기후 보호, 폐기물 관리 및 사회적 영향 등이 포함된다.

요하네스 슈미에스터 WWF 독일 수자원 관리 프로젝트 수석매니저는 “세계 공급망 수요로 인해 역사상 그 어느 때보다 지역 수자원에 대한 압박이 커지고 있다. 농부, 거래인, 소매상인, 지방정부는 물론이고 시민 개인에 이르기까지 책임 있는 이해당사자들은 모두 협력과 집단행동을 통해서만 사람과 자연을 위한 건강하고 깨끗한 물 공급을 지속적으로 유지할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또한 우리 모두가 의존하는 이 필수적인 자원의 지속가능성을 위해 행동을 시작하고 각자의 역할을 해줄 리더십 파트너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하비에르 루셀 돌 푸드 컴퍼니 마케팅 및 지속가능성 부사장은 “농업에선 언제나 이웃 간에 상호 의존이 존재하지만 AWS는 이러한 의존관계를 더 높은 차원으로 끌어올려 같은 수원을 사용하는 지역 수자원 플랫폼을 공식적으로 창설했다. 우리 농장의 경계를 넘어 생각하는 것이 중요하다. 우리가 직면한 지속가능성 문제의 대부분은 모두를 위한 발전을 위해 보다 전체적인 솔루션과 지역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배너

지역종합뉴스

더보기


배너